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북도, ‘안동·예천’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시범공급

기사승인 2020.01.13  11:59:33

공유
default_news_ad2

- 1400명에 연간 48만원 상당 지원, 1월부터 신청서 접수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사업 절차도

[전업농신문=김진섭 기자] 경상북도는 임산부에게 건강한 친환경농산물을 공급하는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지역으로 안동시와 예천군이 선정돼 1월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 사업은 국민참여예산 사업제안을 통해 선정된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이다.

경북도는 총사업비 7억원 규모(국비 3억원)로 1400여명(안동 1000명, 예천 400면) 임산부에게 1인당 연간 48만원 상당의 친환경농산물 꾸러미를 월1회 공급하게 된다.

지원대상자는 안동시, 예천군에 거주하면서 올해 1월 1일 이후 출산한 산모 또는 임신부이며 총 지원금의 20%(월 8000원)를 부담하면 된다.

경북도는 지난해 12월 서면 및 현장평가를 거쳐 안동 소재 ‘나눔과 섬김 영농조합법인’을 공급업체로 선정하고, 올 1월초에 안동시와 예천군에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임산부는 1월부터 신청서를 해당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제출해야 하며 2월부터 구축되는 주문시스템을 통해 친환경 농‧축산물, 유기가공식품으로 구성된 꾸러미 상품을 주문하면 공급업체가 각 배송지에 배송하게 된다.

조환철 경북도 친환경농업과장은 “이번 시범사업은 도내에서 생산한 친환경농산물을 공급해 임산부에게는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농가에게는 안정적 생산기반을 확보해주는 일거양득 사업으로 내년에는 전국사업으로 확대되는 만큼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진섭 기자 jin2001kim@palnews.co.kr

<저작권자 © 전업농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